사설

HOME오피니언사설 


변화

페이지 정보

월드미션 기자 작성일21-05-27 13:20

본문

교계에서 여기 저기 흘러나오는 말을 종합하면 한 명의 목회자가 사명감을 갖고 한국교회가 하나되는 것을 위해 불철주야 뛰어 다니고 있다는 소식이 들린다. 

연합사업을 진행하고 있는 주요 인사들을 만나 설득하고 또 설득해서 분열되어 있는 한국교회 연합기구들을 하나로 묶어야 하는 당위성을 설명하고 방향을 제시하고 있다는 것이다. 먼저 그 분뿐 아니라 한국교회의 하나됨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목회자들에게 높은 찬사를 보낸다. 그 진정성을 의심할 필요도 없으며 또 노력을 저평가할 생각도 추호도 없다.

다만 아쉬운 점은 분명히 있다.

그동안 개혁은 상층부에서만의 개혁으로만 이루어진 경우는 극히 드물었다. 상층부만의 개혁은 당연히 불만, 불평의 소리가 이어졌고 다시 분열의 길을 걸었던 적이 너무 많았기 때문이다.

루터와 칼뱅이 주도했던 종교개혁 역시 루터와 칼뱅의 위대한 지도자로 인해 이루어졌다 하고 하기 보다는 루터와 칼뱅 이전 벌써 1백여 년 전부터 개혁에 대한 갈망이 종교 지도자 뿐 아니라 교인들에게도 이미 널리 퍼져 있었다. 루터와 칼뱅은 이미 개혁의 열망이라는 씨앗이 가득한 밭에 바른 신학과 당위성이라는 물을 주고 잘 키워 나갔던 것이다.

물론 오늘날에도 교회개혁이라는 당면과제는 이미 널리 퍼져 있는 것도 사실이다. 그러나 흔히 교계 지도자 몇 명이 한국교회 하나됨을 선언한다고 해서 분열되어 있는 한국교회가 하나되었다고는 할 수 없을 것이다.

물리적인 통합이 가능하더라도 수많은 교계 지도자들의 마음을 하나로 묶는 것도 쉬운 일이 아닐 뿐 아니라 실제적으로 하나되는 목소리를 내는 것은 요원한 일일 수 있다.

어떤 단체든 탄생의 배경에는 이유가 있고 필요성이 있었을 것이다. 그런 이유와 필요성을 모두 배제한 채 통합이라는 단 하나의 이유로 하나의 연합기관을 만드는 것에든 너무나 많은 개인의 희생이 필요한 것도 사실이다.

그러나 우리는 지금 빠른 개혁이 필요하다. 더 이상 욕심을 부리고 있을 많한 시간이 없다. 역사를 돌아보면 과거 페스트라는 펜데믹을 겪은 유럽은 종교계에서 가장 큰 변화를 겪게 됐고 가톨릭에 대한 불신이 결국 종교개혁의 원인이 되었다는 사실을 우리는 기억하고 있다. 코로나-19로 인해 교회에 대한 신뢰가 추락하고 있는 이 때 한국교회는 개혁을 선언하고 더 이상 분열을 넘어 한국사회에 기독교의 선한 영향력을 발휘해야 하는 시기인 것이다.

더 이상 우물쭈물 해서는 안된다. 여기서 머뭇거리면 한국교회는 부흥의 길로 들어서기까지 꽤 오랜 시간 동안 힘든 시기를 겪을 것이다. 나를 내세울 것이 아니라 교회가 바르게 걸을 수 있도록 내려놓음의 자세가 필요하다.

한국교회를 하나로 묶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 목회자들을 응원하며 한국교회가 하나가 되어 더 이상 분열이 없는 교회로 탈바꿈하기를 기도한다.

SNS 공유하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46건 1 페이지
사설 목록
  • “선거”  
  • 2024-02-21 20:15:35   40회       
  • 최근 한국기독교총연합회를 비롯한 교계 연합단체들이 김건희 여사를 불법 촬영한 최재영 목사에 대해 목사라는 신분과 친분을 이용해 불법 촬영한 행위에 대해 일제히 비판하는 성명, 혹은 기자회견을 발표했다. 목사라는 신분이 있음에도 몰카를 가지고 한 국가의 대통령 …
  • “2024년”  
  • 2024-01-06 10:11:37   113회       
  • 인터넷에 ‘한국교회의 문제점’이라고 단어를 검색하면 ‘교회분열’, ‘기복주의 신앙’, ‘개교회 이기주의’, ‘사회참여 문제’, ‘목회자의 도덕성 부재’, ‘양적 성장주의’ 등 여러 말들이 무수히 쏟아진다. 사실 이 문제들은 단순히 지난해 일어났던 문제들이 아니…
  • “인물”  
  • 2023-12-16 13:11:48   120회       
  • 한해를 마감하는 12월이 되면 각 기관이나 단체에서는 한해를 정리하고 다음 회기를 준비하는 정기총회를 여는 경우가 많다. 그런데 최근의 각 기관이나 단체의 정기총회는 과거와는 다른 모습들이 보인다. 예전에는 소수의 인원들이 모여서 꾸려가는 기관이나 단체를 제외…
  • “자리”  
  • 2023-11-14 08:10:25   202회       
  • 대한예수교장로회 백석 대표총회장 장종현 목사가 한국교회총연합(이하 한교총) 차기 대표회장에 추천됐다. 지난해 한교총은 대표회장 선출을 앞두고 내홍을 겪었다. 내부적으로 아무런 문제가 없는 듯 보였으나 외부에서 볼 때는 장종현 목사가 대표회장이 되어야 하는 시점…
  • “전쟁”  
  • 2023-10-23 12:29:49   234회       
  • 우크라이나와 러시아의 전쟁이 끝나지 않았는데 다시 팔레스타인과 이스라엘의 전쟁이 발발했다. 지난해 2월 우크라이나와 러시아의 전쟁으로 사상자가 50만 명에 육박했다는 추산이 나왔고 전쟁으로 인해 가득이나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었던 세계 경제에…
  • “생각”  
  • 2023-09-25 14:13:16   308회       
  • 최근 연합기관은 어떤 생각하고 있는 지 매우 궁금하다. 정확히는 연합기관에 직·간접적으로 영향을 미치는 목회자나 성도들의 생각일 것이다.최근 한국교회총연합과 한국기독교총연합회의 통합이 사실상 무산되었다. 기관통합에 대해 벌써 몇 번째 변죽만 울리고 무산이 되는…
  • 잼버리 그리고 교회  
  • 2023-08-21 13:29:42   353회       
  • 폭염과 태풍 등의 영향으로 어려움을 겪었던 제25회 세계 스카우트 잼버리대회가 우여곡절 끝에 마무리 됐다. 폭염이 일찌감치 이탈한 참가자들도 있었고 결국에는 태풍 소식에 참가자들은 대회가 열렸던 새만금에서 조기에 철수해 8개 시도로 흩어지고 말았다. 아쉽게도 이번 대회…
  • “도움”  
  • 2023-07-25 15:43:33   365회       
  • 한반도에 폭우가 쏟아졌다. 충청남북도와 경상북도, 전라북도 등을 중심으로 큰 피해가 생겼으며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등에 따르면, 이번 폭우로 인한 사망 실종자가 50명으로 파악됐다. 먼저 희생자와 피해자분들에게 위로의 말을 전해야겠지만 한국교회는 지금부터 움직여…
  • “퀴어축제”  
  • 2023-06-27 10:57:06   355회       
  • 서울시가 서울광장에서의 퀴어축제를 불허했다. 무려 8년 만의 일이었다. 서울시는 같은 날 행사를 신청한 CTS문화재단 행사가 어린이와 청소년을 위한 행사인 것을 이유로 퀴어축제를 불허하고 CTS문화재단의 행사를 허용했다.서울시 조례에 다른 당연한 결과였지만 일…
  • 지성전  
  • 2023-04-20 20:49:50   463회       
  • 최근 한 대형교회가 한 지역의 타교단 교회를 매입하고 지성전을 세우는 일이 있었다. 문제는 대형교회가 매입한 바로 옆에 같은 교단 소속인 A교회가 있었고, A교회는 그 대형교회의 이전을 반대하는 성명을 내는 등 문제를 제기했다. 지성전 제도에 대해 과거에 문제…
  • “방송”  
  • 2023-03-27 09:32:07   478회       
  • 이렇게까지 한 방송에 고마운 적이 없었다. 넷플릭스의 다큐멘터리 ‘나는 신이다’라는 프로그램이 방영된 이후, 한국뿐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 관심을 끌면서 한국 사회의 이단 문제에 대해 파장을 불러일으켰다.그동안 교계 내에서 JMS 등 이단 문제는 심각한 문제로 …
  • “성탄의 의미와 활기를 되찾자”  
  • 2022-12-24 11:56:07   585회       
  • 예수그리스도께서 인류를 구원하기 위해 이 땅에 오신 성탄절을 맞았다. 성탄은 비단 기독교인뿐만 아니라 모든 인류에게 사랑과 축제의 날이 아닐 수 없다. 한국교회도 그 어떤 기독교 절기보다 성탄절을 더욱 뜻깊게 새기며 각종 기념행사를 통해 의미를 전하고 있다. 그러나 예…
  • “변질된 절기”  
  • 2022-11-15 12:26:31   642회       
  • 지난 10월 29일 서울 용산구 이태원동에서 발생한 대규모 압사 사고로 인해 수많은 희생자들이 발생했다. 먼저 희생자들과 유가족들에게 깊은 위로를 전한다.세월호 이후 최대의 참사로 기록된 이번 사고는 단순히 할러윈데이에 이태원에 놀러간 사람들의 잘못이라고만 표현 할 수…
  • “교회 밖”  
  • 2022-10-03 14:40:56   699회       
  • 언제까지 코로나-19 핑계만 댈 것인가?한국교회 교인 수가 또 급감했다는 통계가 나왔다. 교인들은 엄청난 속도로 교회를 빠져나가고 있는데 교회는 여전히 코로나 탓에 정부만 탓하고 뒷짐을 지고 있다.올해 장로교단 정기총회에서 보고한 숫자만 55만 명에 이른다고 한다. 예…
  • “큰 산을 넘었다”  
  • 2022-06-16 14:54:43   836회       
  • 한국기독교총연합회(한기총)가 큰 산을 하나 넘었다. 임시총회를 통해 한국교회총연합(한교총)과의 통합을 진행하기로 결의했다. 이번 결의는 통합의 3대 원칙인 △상호존중, △공동 리더십, △플랫폼 기능 등을 통한 통합을 진행하기로 한 결정이어서 의미가 남다르다고 …
게시물 검색
Category
Facebook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